요즘 내 생활 속 새로운 물건들. 









아이패드 충전기. (잃어버려서 재구입)
무인양품 코스터와 연필꽂이.



    new things ; iPhone5





오늘 데려온 아이폰 5와 형님 아이폰4
형님보다는 확실히 늘씬해지고 가벼워졌다.








이번엔 화이트 한 번 써보자는 심정으로
신청한 화이트 32G








아무리 달라진 거 없더라도 인증샷 없으면 좀 섭하니까, 
간단하게 인증샷.


4S 쓰던 분들은 길어진 것 말고는 별 차이 없다고 하시던데,
일단 난. 안습베터리, 안습카메라상태, 그리고 부족한용량, 느린 속도.
때문에라도 잘 바꿨다고 생각한다.


근데, iOS 소프트웨어에 너무 익숙해져서인지
하나도 바뀐게 없는 것 때문에 먼가 섭섭한 기분이 드는 건 멀까? 'ㅁ'




 new things ; old films






그리고, 귀여운 동생으로부터 온
반갑고, 고맙고 고마운 선물.
내가 제일 좋아하는 리얼라 필름 마지막 물량을
선뜻 내어주었다. +ㅁ+


아. 정말 감동 안받을 수가 없다.
예뻐 안할 수가 없는 동생.
아껴쓸게.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