림쓰언니네 집에서

약 5일동안 신세를 지게 되면서

이 녀석들과도 동거를 하게 되었다.








마린린먼로처럼 코에 점 있는 녀석이 망고,

이녀석은 유난히 내 발냄새를 좋아한다. ㅋㅋㅋ







킁킁킁

먹을건가.

+ㅁ+






호랑이 같이 생긴 녀석이 스틴,

요 녀석이 애교쟁이 +ㅁ+







시크한 척 하면서

그르렁을 즐기는 망고;; 







변기위에 올라가서 뭐하니?







5일동안 동거했던 녀석들.

돼냥이들.

망고와 스틴.



요새 정말 찍은 사진이 없다.

이제, 바쁜 거 좀 마무리 하고

놀러가자,

여행가자,



201209

림쓰네 집




'짙은 > 낯선' 카테고리의 다른 글

기묘한,  (1) 2013.04.23
힐링인터뷰 #2 kafka,  (7) 2013.02.13
숲 속의 앨리스를 찾아서,  (6) 2012.12.05
smoking,  (0) 2012.11.19
hello, stranger l 망고스틴,  (4) 2012.09.27
hello, stranger l Allo,  (1) 2012.09.06
hello, stranger l 한 번, 해볼까?  (2) 2012.09.04
hello, stranger l 도도한 그녀의 거부할 수 없는 매력,  (4) 2012.08.22
hello, stranger l 햇빛 좋은,  (2) 2012.08.01
hello, stranger l 비밀 공간,  (2) 2012.08.01
hello, stranger l 외국같지만 대한민국 서울,  (0) 2012.07.12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