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가 이틀 째, 얼굴 보기 힘들었던 학교 동아리 선배를 만나고, 카페피서를 보내는 것이 오늘의 목표!
홍대 앞에서 만난 선배와 나름 홍대에서 유명하다는 맛집에서 맛난 요리를 먹어볼 생각이었으나,
날은 너무 더웠고.. 홍대 돈부리와 같은 곳은 이미 긴 줄로 장사진이었어요.. ㅜㅜ
우리 사전에 줄 서는 건 없다!
냉면이나 먹을까?
눈에 띄는 냉면 집으로 그냥 걸어 들어간 곳이 마포나루냉면이었습니다.
조기는 1층 내부 정경. 냉면 집인데 상당히 고즈넉한 분위기였어요. ㅎㅎ 
이런 분위기 좋아.




1층은 테이블, 2층은 좌석인데
자리가 없어서 우린 2층으로!! 
전구와 램프로 장식된 천장 모습. 빈티지 한게 마음에 들었어요 +ㅁ+







두둥! 차림표.
냉면집인데도 여러가지 많이 팔고 있더라구요.
원래는 냉면 먹으려고 들어갔는데,
눈을 휘어잡는 도마수육정식...>_<

모름지기 음식은 기름져야 한다며
지조없이 도마수육정식을 간택했습니다.

도마수육정식은 수육 + 김치찌개 + 공기밥 2개 세트 구성~!




하앍. 저 육질 +ㅁ+





하앍 +ㅁ+ 양은냄비에 담겨온 사랑스러운 김치찌개





음식 샷은 모름지기 젓가락으로 들어줘야 한다며.
저 아름다운 젓가락의 자태는 우리 선배 +ㅁ+








세트로 나온 복스러운 보쌈김치양, 두부군, 새우젓갈씨.
세트로 나온 요 아이들이 양이 조금 부족한 듯 했으나.
리필 해달라면 더 해줍니다 ㅋㅋ

육질도 부드럽고, 분위기도 나름 고즈넉 했고.
아무 정보 없이 떠나는 맛집 여행도
나름 할 만한 거 같아요.





밥을 다 먹고 계산하려고 나가다가 옆을 보니 
이런 공간이 있더라구요 +ㅁ+
어머 로맨틱해~!
아마 저녁에는 여기 조명을 켜 놓고 
분수도 틀어놓는 것 같아요. 무슨 리조트 같아!!
아무튼, 오늘의 무작정 맛집 기행은 성공~!



Aug. 18th, 2010 @마포나루냉면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