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가 쨍쨍하던 날 오후 여섯시.
으윽, 눈부셔






올 해 처음 강아지풀을 본 것 같다.
이제 정말 가을이 오려나??







티스토리 툴바